home
사이드 메뉴

뉴스룸

[보도자료] ICT대표 7개 협단체, 11일 디지털경제연합 출범

정책국 2021-11-08

     


ICT대표 7개 협단체, 11일 디지털경제연합 출범


-“공유하고‧공존하고‧공감하는 디지털경제” 대선공약제안서 발표


거버넌스”, “신산업성장”, “제도개선” 3대 공동아젠다 제시-

     

     

 디지털 경제와 산업 활성화를 위해 설립된 협의체인 디지털경제연합 Digital Economy Confederation, DEC (이하 디경연)’이 11월 11(오전 10시 공식 출범한다디지털 경제를 대표하는 7개 협단체가 디지털산업의 발전에 필요한 바람직한 정책변화를 모색하기 위해 결성됐다.


     

 디경연에는 최근 부상하고 있는 쇼핑벤처게임포털핀테크콘텐츠온라인광고 등 온라인 플랫폼 분야를 대표하는 협단체가 모였다한국인터넷기업협회가 사무국 역할을 맡기로 했으며▲한국핀테크산업협회 ▲코리아스타트업포럼 ▲한국게임산업협회 ▲한국디지털광고협회 ▲한국온라인쇼핑협회 ▲벤처기업협회 등 총 7곳이 함께하기로 했다

     


 디지털 경제는 인터넷을 토대로 한 모든 경제활동을 뜻한다. 4차산업혁명 시대코로나 비대면 시기를 거치면서 새롭게 창출된 디지털 상품 및 서비스가 경제‧산업문화 등 모든 분야의 패러다임을 변화하고 확산시키고 있다하지만 컨트롤 타워 부재 및 다양한 이해관계자로 인해 융합 생태계 구성에 한계가 있단 지적이 나온다.

     


 디경연은 2022년 대통령 선거를 앞둔 만큼차기 정부에 디지털 산업 발전 방안을 제안하는 대선 공약제안서를 공동제작했다. “공유하고공존하고공감하는 디지털경제라고 이름 붙인 공약제안서에서 디지털 산업 성장에 필요한 법·정책의 방향을 제시했다.


     

 공약제안서의 구체적인 내용을 보면▲ 뉴노멀 시대의 디지털 경제 분야 거버넌스 개편 ▲ ICT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규제혁신 및 제도 개선 ▲ 인공지능(AI)‧데이터 산업, OTT‧메타버스디지털 헬스케어 등 신산업 진흥육성책 제안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혁신 인재양성과 IT 일자리 확대 ▲ 국내 벤처‧스타트업 기업의 활성화를 위한 디지털 생태계’ 조성 등 정부조직 개편과 신산업진흥방안규제혁신 및 제도개선에 중점을 뒀다.


     

 11일 출범식에는 박성호 한국인터넷기업협회 회장의 디경연 운영목적과 방향소개를 필두로 최성진 코리아스타트업포럼 대표가 3대 공동 아젠다인 거버넌스’, ‘신산업진흥’, ‘제도개선에 대해 발제한다이어 디경연에 참여한 7개 협단체 회장들의 출범 소감을 듣고기자들과의 질의응답으로 마무리될 예정이다이번 디경연 출범식은 코로나 방역지침 준수로 인해 참석 인원에 제한이 있어 온라인 생중계(한국인터넷기업협회 채널 네이버TV, 카카오TV)로 시청할 수 있다.

     


     

※ 문의사항 : 한국인터넷기업협회 권세화 실장(010-4859-0911)

     

* 붙임 1 : 디지털경제연합 출범식 및 공약제안서 발표 행사 포스터 1부. 끝.


* 보도자료 파일 : http://kinternet.org/_n_2021/1108/1234.pdf